남몰래  피는 꽃 - 희승연
  
남몰래 피는 꽃은 향기도 부끄러워서 
꽃잎에  맺인 이슬은 수줍은 눈물이였나
미움도 그리움도 세월속에 웃어버리고
사랑에 울던 남자가  이별에 울던 여자도
웃으면 눈물짓는다 아~아~아~바람속에 
오늘도 우는 남몰래 피는 꽃이여 
 
남몰래 피는 꽃은 향기도 부끄러워서 
꽃잎에  맺인 이슬은 수즙은 눈물이였나
미움도 그리움도 세월속에 웃어버리고
사랑에 울던 남자가  이별에 울던 여자도
웃으면 눈물짓는다 아~아~아~바람속에 
오늘도 웃는 남몰래 피는 꽃이여 

164CCE344EF9A51F068EC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