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v 2023. 01 next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Counter
  • 전체 : 113,938,891
    오늘 : 2,142
    어제 : 1,791

    ◆한글 자음이름

    book_blue.gif  바르게 띄어쓰기 2

     

    ★ 띄어쓰기 [보조 용언]   

    의존 명사 '양, 척, 체, 만, 법, 듯' 등에 '-하다'나 '-싶다'가 결합하여 된 보조 용언은 붙여 쓸 수 있습니다.
        -
    학자인 양한다 / 학자인양한다         모르는 체한다 / 모르는체한다
        -
    올 듯싶다 / 올 듯싶다         놓칠 뻔하였다 / 놓칠뻔하였다 


    ★ 띄어쓰기
    [보조 용언이 거듭되는 경우]   

    보조 용언이 거듭되는 경우는 앞의 보조 용언만을 붙여 쓸 수 있습니다.
        -
    기억해 둘 만하다 / 기억해둘 만하다
        -
    읽어 볼 만하다 / 읽어볼 만하다
        -
    도와 줄 법하다 / 도와줄 법하다 


    ★ 띄어쓰기
    [용언의 어미 '지' 다음]   

    용언의 어미 '지' 다음의 부정 보조 동사 '아니하다, 못하다'와 질과 양의 우열을 나타내는 '못하다'는 붙여 씁니다.
        -
    먹지 못하다 / 사랑스럽지 못하다
        -
    동생만 못하다 / 저것보다 못하다 / 공부를 못한다(성적이 안 좋다)
        -
    예쁘지 아니하다 / 뛰지 아니하다

    그러나 그 이외에는 띄어 써야 합니다.
        -
    몸이 아파서 공부를 못 하다 / 몸이 아파서 일을 아니 하다

    또한, 어미 '지' 다음의 '아니하다, 못하다'는 '지' 다음에 조사가 붙더라도 띄어 쓰지 않습니다.
        -
    먹지를 못하다 / 예쁘지는 아니하다


    ★ 띄어쓰기
    [보조 동사 '내다'가 한 음절의 말에 붙어 굳어진 것]   

    보조 동사 '내다'가 한 음절의 말에 붙어 굳어진 것은 붙여 씁니다.
        -
    퍼내다, 빼내다, 떠내다, 펴내다, 써내다, 짜내다, 파내다, 쳐내다, 캐내다


     
    ★ 띄어쓰기 [접미사에서 용언이 파생된 경우]   

    일부 명사에 '지다, 하다, 되다, 거리다, 싶다, 없다, 이다, 삼다, 나다, 들이다, 시키다, 받다, 당하다' 등이 붙어
    접미사적으로 쓰여 용언으로 파생된 경우에는 붙여 씁니다.
        -
    한숨지다    노래하다    걱정되다    소근거리다    듯싶다     가뭇없다
        -
    끄덕이다    문제삼다    결론나다    길들이다    결정시키다     오해받다     봉변당하다

    ☞ 그러나 용언(보조 용언, 동사, 형용사) 등으로 쓰이면 띄어 써야 합니다.
        -
    보고 지고    일을 하다    친척이 되다    먹고 싶다    경험이 없다 


    ★ 띄어쓰기
    [다니다]   

    보조 동사 '가다'를 윗말에 붙여 쓰는 합성어에서 '가다' 대신 '다니다'가 붙는 것은 붙여 씁니다.
        -
    뛰어가다 / 뛰어다니다    따라가다 / 따라다니다    지나가다 / 지나다니다
        -
    쫓아가다 / 쫓아다니다    날아가다 / 날아다니다 
     

    ★ 띄어쓰기 [관형사]   

    관형사 '이, 그, 저, 아무'는 다음 말에 한하여 붙여 씁니다.
        -
    이것    그것    저것    아무것    이곳    그곳    저곳    이놈    그놈   
        -
    저놈    이때    그때    저때    이번    그번    저번    이이    그이   
        -
    저이    이즈음    그즈음    저즈음    이쪽    저쪽    그쪽    이편    저편 
        -
    그편    그간    그새    아무짝 


    ★ 띄어쓰기
    [관형사 '몇']   

    관형사 '몇'은 수의 개념인 다음과 같은 말과 함께 쓰일 때 붙여 씁니다.
        -
    몇몇 사람    몇십 개    몇백 년    몇천 마리    몇십만 냥     몇억


    ★ 띄어쓰기 [부사인 '못, 안'과 함께 쓰이는 '하다, 되다']
      

    부사인 '못, 안'과 함께 쓰이는 '하다, 되다'는 다음과 같이 쓰입니다.

    ☞ '못하다'는 다음 경우에 붙여 쓰고, 그 이외에는 띄어 씁니다.
        -
    먹지 못하다.    공부를 못하다.(성적이 나쁘다.)

    '못되다'는 버릇없이 자라서 되어 먹지 못한 경우에만 붙여 쓰고 나머지는 붙여 씁니다.
        -
    못된 자식    못된 송아지 엉덩이에 뿔난다.

    '안 하다'는 모두 띄어 써야 합니다.
        -
    일을 안 한다.    그 일은 안 해도 된다.

    '안된다'는 섭섭하거나 가엾고 애석한 느낌이 있음을 나타내는 말만 붙여 쓰고 나머지는 띄어 씁니다.
         -
    그것참 안되었구나.    하지 않으면 안 된다


    ★ 띄어쓰기
    [두 개의 부사가 겹쳐진 것]   

    두 개의 부사가 겹쳐진 것 가운데 다음 경우에는 붙여 씁니다.
        -
    곧바로    더욱더    똑같이    제아무리    곧잘    더한층     또다시    좀더 


    ★ 띄어쓰기 [부사로 간주하여 붙여 쓰는 말들]
     

    다음 말들은 부사로 간주하여 붙여 씁니다.
        -
    그런고로    보다못해    이를테면    하루바삐    그런대로     아니나다를까
        -
    적지않이    한시바삐    다름아니라    오래간만에    제멋대로     덮어놓고
        -
    왜냐하면    하루빨리 


    ★ 띄어쓰기 [첩어와 준첩어, 의성어, 의태어 등]   

    첩어와 준첩어, 의성어, 의태어 등은 붙여 씁니다.
        -
    가끔가끔    곤드레만드레    기우뚱기우뚱    들락날락    왈가닥달가닥 요리조리    가만가만히   
        -
    두고두고    머나먼    이러나저러나     이모저모 하루하루    본둥만둥    여기저기    이리저리    그럭저럭

    ☞ 그러나 다음의 경우는 붙여 쓰지 않습니다.
        -
    곱게 곱게    흘러 흘러    곧게 곧게    깊게 깊게

    ☞ 한편 '-디, -나(고)'를 취하는 말은 첩어로 보고 붙여 씁니다.
        -
    곱디곱다    차디차다    크디크다    싸고싼    맵고매운 


    ★ 띄어쓰기
    [명사에 '좋다'가 붙는 말]   

    명사에 '좋다'가 붙어서 한 문법적 구실을 나타내는 말로 다음의 경우 붙여 쓰고 그 이외에는 모두 띄어 씁니다.
        -
    기분좋다    맛좋다    사이좋다    재미좋다    재수좋다     허울좋다 


    ★ 띄어쓰기
    [깊다]   

    '깊다'는 '뜻깊다'만 붙여 쓰고 그 이외에는 모두 띄어 씁니다.
        -
    뜻깊은 날    물속 깊이 가라앉다


    ★ 띄어쓰기
    [구령]   

    모든 구령은 붙여 씁니다.
        -
    열중쉬어    앞으로가    옆에총    편히쉬어    뒤로돌아가     우로가    좌로가 


    ★ 띄어쓰기 [접두사가 붙은 파생어]
      

    접두사가 붙은 파생어(한자어 접두사도 포함)는 원칙적으로 붙여 씁니다.
        -
    갓스물    강추위    객식구    건포도    곁가지    군살림     덧니    암놈
        -
    되새김    내리사랑    늦가을    선잠    애늙은이    웃어른    좀도둑
        -
    홑이불    햇곡식    소(小)극장    준(準)우승    중(重)공업    당(當)회사
        -
    (大)가족    무(無)기력    외(外)삼촌    왕(王)새우    범(汎)신론

    ☞ 그러나 붙여 써서 이해하기 어렵거나 관형사로 인정되는 것은 띄어 써야 합니다.
        -
    별 이상한 말    전 국회 의원    순 우리말    매 회계 연도
        -
    신 교육 과정    총 작업 시간

     
    ★ 띄어쓰기 [접미사가 붙은 파생어]  

    접미사가 붙은 파생어는 원칙적으로 붙여 씁니다.
        -
    전문가(家)    장난꾸러기    아시다시피    미국식(式)    본적지(地)
        -
    주간지(紙)    적정가(價)    겨울내    사랑채    접수처(處)     승강구(口)
        -
    소식통(通)    영감마님    세기말    눈매    총무국(局)     서울행(行)
        -
    이순신전(傳)    마음껏     히피족(族)    수준급(級)    은연중(中)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