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1120756.jpg


L1120760.jpg


L1120771.jpg


L1120774.jpg


L1120784.jpg

L1120776.jpg


기원 1세기 후반에서 2세기 초반 사이에 만들어져 약 2,000년의 역사를 간직하고 있는
세고비아의 로마 수도교는
세고비아에서 가장 오래된 건축물이자 로마
시대의 토목 공학 기술을 보여 주는 가장 뛰어난 유적 중 하나이다.

이 수도교는 이베리아 반도를 점령했던 로마인들이 약 16km 떨어진 프리오(Frío) 강물을
마을로 끌어오기 위해 세운 것으로
전체 길이가 약 728m이며, 아소게호 광장을 가로지르는 가장 높은 구간의 높이는 약 28m이다.

2만 400여 개의 화강암을 쌓아 총 167개의 2단 아치를 세웠는데,
어떤 접착제도 사용하지 않고 순전히 누르는 힘만으로 지탱하면서
지금까지 버티고 있다는 사실이 놀랍기만 하다.

11세기 무어인들의 침략으로 36개의 아치가 파괴되었지만
 15세기에 다시 완벽하게 복구하였고,
1884년까지 물을 흘려 보내는 역할을 하다가
 1928년에 들어서는 수도관을 설치하여 지금까지도 사용하고 있다.
1985년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으로 선정되기도 했다.